본문 바로가기
PRESS 2019년 안산국제거리극축제 보도자료입니다.
번호 제목 첨부파일 작성자 작성일 조회
69 ASAF2016_78만 명 방문.. 안산국제거리극축제 관리자 2016-05-12 19357
첨부파일 ASAF2016_FINAL.pdf
78만 명 방문..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성황리 폐막!
- 13개국 50작품, 개폐막작 초대형 공중 공연 선보여 국제축제 입증
- 더 커진 개폐막작에 관람객 역대 최고 규모로 모였다



대한민국 대표 공연예술제인 ‘2016안산국제거리극축제’가 4일간 78만 명의 관람객이 다녀가는 성황 속에 8일 막을 내렸다.

올해로 12회 째를 맞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일상 공간에서 느끼는 거리예술의 재발견이라는 목적으로 2005년부터 매년 5월마다 국내외 예술가들이 거리공연을 선보여 온 안산시의 대표적인 문화행사다. 올해 축제는 ‘지금, 우리는 광장에 있다’를 주제로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총 4일간 안산문화광장 일원에서 진행됐다. 4일간 축제 현장을 찾은 관람객은 약 78만 명으로, 축제 첫 날 18만 명, 둘째 날 8만 명, 셋째 날 23만 명, 축제 마지막 날 29만 명이 방문했다고 축제사무국은 밝혔다.

축제의 개막작은 프랑스 팀인 '컴퍼니 그라떼 씨엘(Compagnie Gratte ciel)’의 ‘천사의 광장(Place des Anges)’이 아시아 초연으로 선보였다. 순백의 옷을 입은 천사들이 밤하늘을 가로지르며 5월에 눈이 내리는 듯한 환상적인 깃털 퍼포먼스를 선보였으며 관람객들은 안산문화광장에서 내리는 5월의 눈을 맞으며 마법 같은 경험을 하였다. 이 작품의 동시 관람객 수만 4만 여 명으로 이는 역대 개막작 중 가장 많은 인원이 관람한 것으로 알려졌다.

축제의 폐막은 스페인 팀인 ‘그루포 푸아!(Grupo Puja)’의 ‘도도랜드X카오스모스(DoDo Land excerpt+K@osmos)’가 장식했다.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에서 모티브를 얻은 이 작품은 날고 싶은 꿈을 가진 이의 충동을 시각화하였다. 하늘 위로 올라선 배우들은 라이브밴드 음악을 배경으로 우주를 비행하는 듯한 대규모 공중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특히 에어리얼 퍼포먼스 대표작품 ‘도도랜드’팀과 ‘카오스모스’의 합동 공연은 처음으로, 이 두 작품은 안산국제거리극축제의 폐막을 위해 새롭게 준비되어 관객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대규모 개폐막작 외에 안산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도 공식참가작, 창작지원프로그램 등을 통해 대거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안산국제거리극축제의 공식참가작인 ‘또 다른 민족, 또 다른 거리: 안산(아티스트: 모다트)’은 이주노동자와 다문화가정이 많은 안산의 지역적 특성에 초점을 맞췄다. 생존을 위한 방랑의 길, 분열과 이주의 삶이 모인 안산에서 살아가는 이주민들이 겪은 애환을 ‘거리무용’이라는 장르로 진중하게 풀어나갔다. 또 다른 공식참가작인 ‘안산순례길(아티스트: 안산순례길개척위원회)’은 2014년 세월호 참사로부터 1년여 후인 2015년 5월 시작된 프로젝트로 약 5시간가량 100여 명의 관객과 함께 안산 곳곳을 걸으며 안산의 이야기를 기억하고자 했다.

이 외에도 ‘스페인 피라타레가 거리예술축제‘와 교류 프로그램으로 선보이는 ’기계가 작동하는 동안(아티스트: 까를라 로비라)‘을 통해 ’우리 모두가 알고 있는 안산의 비극적인 사건‘에 대해 안산의 10대 청소년들과 커뮤니티 연극으로 풀어내었다.

시 승격 30주년을 기념히여 시민과 함께할 수 있는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시민버전’ 행사도 눈길을 끌었다. 이 행사는 예술가와 관람객의 경계를 허물고, 안산문화광장을 안산시민에게 돌려준다는 취지로 기획되었다. 사전에 접수 받은 시민 아마추어 예술단체 30개 팀(500여 명)은 7일 오후, 광장 전역에서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한 시간 동안 마음껏 거리공연을 선보였다. 또한 축제 관람객이 안산 소재의 미술관, 공연장, 체험장을 연계 탐방할 수 있도록 ‘단원미술관 패밀리데이’ 등을 운영하여 관람객의 문화편의 서비스도 높였다.

안산국제거리극축제 윤종연 예술감독은 “앞으로도 예술성과 대중성을 모두 확보한 거리예술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소개하여 안산국제거리극축제가 안산의 이미지를 새롭게 쓰는 대표 문화 브랜드로 자리 잡았으면 한다”고 전했다.

총 78만 명의 방문으로 성황리에 폐막한 안산국제거리극축제는 국제적인 작품을 국내에 소개하여 문화예술축제로서의 입지를 강화하는 한편, 지역의 이야기를 놓치지 않고 지역민과 더욱 깊게 소통하겠다는 계획을 밝혀 앞으로도 귀추가 주목된다.


목록